일시: 7월 31일 - 8월 4일, 2017

장소: KAIST 대전 캠퍼스


Draw the Web : Interactions in Society

거미는 점과 점을 거미줄로 이어 자신이 살 곳을 만들고, 사람들은 기술과 사회적 요소들을 이어 사회를 만들어나갑니다.

몇몇 점들이 다른 점들에 비해 더 많은 줄이 연결되듯이, 다른 기술과는 달리 사회 전반에 걸쳐 통용되며 여러 분야에 영향을 줄 수 있는 기술들이 있습니다.

그러한 기술들은 사회 전반에 널리 영향을 미칩니다. 이런 특정한 점들로부터 뻗어나간 줄들은 여러 점들과 이어져 새로운 거미줄을 만들어냅니다. 새로운 줄들이 거미집 이곳 저곳에서 일으킬 변화는 어떤 모습일까요?

한편 이러한 변화는 다시 우리에게 돌아옵니다. 이는 누군가에게는 유리하지만, 누군가에게는 불리한 것일 수 있습니다. 무엇이 사회라는 거미집을 고르지 않게 만들었을까요? 과연 그 변화에 따라 우리는 어떻게 될까요?

ICISTS 2017에서는 기술이 안착하여 변화를 미치는 과정과 앞으로 우리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중심으로 기술과 사회의 상호작용에 대해 다루고자 합니다.

 

 

Settlement : Reaching a Solid Stage

 현대 사회는 기술 혁신으로 스스로도 예측할 수 없게 변화하고 있습니다. 아마도 10년 전의 당신은 스마트폰이 현재의 생활을 어떻게 바꾸게 될 지 전혀 예상치 못했을 것입니다. 스마트폰처럼 사회 전반에 통용되면서, 나아가 다른 분야에도 영향을 줄 수 있는 기술들이 있습니다. 그러나 이러한 기술들이 처음부터 세상에 영향을 미칠 수 있었던 것은 아닙니다. 새롭게 등장한 기술은 치열한 분투를 겪으며 사회 안에서 자리잡아가게 되는 것입니다. 수많은 기술들은 이러한 과정을 이겨내지 못하여 우리가 알아차리기도 전에 사라져 갔습니다. 아무리 창의적이고 우수한 기술일지라도, 그것이 사람들에게 쓰이느냐는 별개의 문제입니다. 우리는 이제 무엇이 나타나 10년 뒤 우리 모습을 바꾸게 될 지 궁금해하고 있습니다. 어떤 기술이 사라지지 않고 당당하게 우리의 생활을 변화시킬 수 있을까요? 

본 소주제에서는 드론, 웨어러블과 VR을 통해 새롭게 등장하는 기술들이 어떤 사회적 배경 속에서 탄생하는지, 그리고 사회에서 통용되는 기술의 조건은 무엇인지 알아봅니다.

 

Movement : Changes through A.I.

지금 이 순간에도 수많은 기술들이 사회에서 통용되며 여러 변화를 일으키고 있습니다. 그 중에서도 인공지능은 기존의 인간 생활과 역할에 가장 큰 변화를 가져오고 있습니다.

자율 주행 기술의 상용화로 우리는 더 편하게 이동하고 물건을 나를 수 있습니다. 인공지능이 의학 진단, 시장 변화 예측, 판례 분석 및 법리적 해석에 이용되며 기존의 의료, 증권, 법률계 종사자 개념은 재정립되기 시작했습니다. 그럼 만약 인공지능이 해킹을 스스로 학습해 뛰어난 해킹 능력을 가진다면, 혹은 자신만의 예술품을 만들어내는 능력을 가진다면 어떻게 될까요? 컴퓨터는 인공지능을 만나 더 똑똑해졌고, 이제 더 다양한 모습으로 우리의 곁에 존재합니다. 예측을 위해 태어난 그들은 이제 그들이 바꿔나갈 세상의 많은 부분을 예측 불가능하게 만들고 있습니다.

본 소주제에서는, 이렇듯 사회 전반에 걸쳐 통용되고 있는 인공지능과 위 사례들을 중심으로 미래에 일어날 변화들에 대해 생각해봅니다.

 

Inequality: Where to go on the uneven web

불평등은 과거부터 항상 드러나던 문제였고, 그 원인을 찾아 다양한 방면으로 해결하고자 노력해왔습니다. 하지만 불평등의 형태는 계속해서 변화하였기에, 명확한 원인과 해결책을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기술 변화는 일부 사람들에게 유리하게 작용합니다. 새로운 기술이 계속해서 생겨나고, 그 변화를 받아들이는 개인의 특성에 따라 어떤 사람은 이득을, 어떤 사람은 손해를 보게 됩니다. 기존 숙련직은 대체되고, 변화한 기술에 부합하는 사람들이 사회에서 유리한 위치를 선점합니다.

한편, 자본은 대물림되어 소수의 사람이 대다수의 자본을 차지하는 양상이 계속되고 있습니다. 상위 자본가 집단에서는 기술 변화에 상관없이 부를  유지하며 그렇지 못한 사람들과의 격차를 심화시키고 있습니다.

본 소주제에서는 다양한 관점으로 불평등에 접근하여, 우리들이 나아가야 할 방향을 스스로 탐구해보고자 합니다.

 

SPEAKERS

SCott amyx

Amyx+ 대표

IBM 사물 인터넷 미래학자

세계 최고 IoT 리더 및 혁신상 수상자

 

CHRISTOFFER O. HERNÆS

스칸디아 은행 최고 디지털 책임자

전 SpareBank 1 전략 및 혁신 부사장

Jonathan D. Gosier

데이터 과학자, 기업가

 WoundMetricsAuDigentSouthbox 그리고 Appfrica 설립자

Nigel_Parker croped-01.jpg

NIGEL PARKER

Microsoft APAC 개발자 및 플랫폼 전도 담당 이사

전 Microsoft New Zealand Developer Experience(DX) 팀 총 책임자

VINCENT C. MÜLLER

Anatolia 대학 인문사회과학부 철학과 교수

유럽 인지체계 학회 회장

marcy boyle

Hot Bit VR 대표

Bright lee

allb 공동창업자 / 최고기술경영자

마이크로소프트웨어(IT조선) 필진

Socialinus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전 Wemade Entertainment 소프트웨어 엔지니어

daniel jung

아이드론 대표

김영우 croped-01.jpg

YEONGWOO KIM

MathWorks Korea 전무

전 Intel Korea R&D 센터 프로젝트 매니저

Stuart Armstrong

옥스포드대 미래 인문학부 교수

인공지능 및 머신러닝 Alexander Tamas 평의원

Chang wook ahn

GIST(광주과학기술원) 전기전자컴퓨터공학부 교수

진화적 상호작용에 의한 예술품 창작 시스템 개발 연구

음악을 작곡하는 A.I. 연구

Gwang Yeong Shin
 

중앙대 사회학과 교수

덴마크 올버그 대학 초빙 교수,  캘리포니아 대학(버클리) 사회조사센터 객원 연구 교수

jongsung kim

브라이언트 대학 경제학부 교수

 

 

 

 

TIMETABLE

 

SESSIONS

keynote.jpg

Keynote speech

각 분야에서 저명한 학자, 기업인 그리고 예술가들이 기조 연설을 통해 생각을 나누고, 참가자들을 고취시킵니다.

parallel_session.jpg

parallel session

각 소주제마다, 참가자들은 여러 테마로 나눠진 강연 묶음 중 하나를 선택하여 듣고 질문하는 시간을 갖습니다.

discussion_session.jpg

Discussion Session

주제에 대해서 참가자들이 소규모로 조를 이루어 연사를 포함한 사회자와 함께 토론해보는 시간입니다.

presentation_session.jpg

Peer talk

연사의 강연을 듣던 참가자들이나 조직위원회가 직접 연사가 되어 자신의 이야기를 참가자들과 공유하는 시간입니다.

Culture Night

모든 참가자들과 연사들이 모인 자리에서 한국의 문화를 소개하는 자리입니다. 다양한 공연과 한국 전통 음식 및 놀이가 준비되어 있습니다.

ice Breaking

행사의 첫날, 참가자들끼리 협동 게임 및 활동을 통해 서로를 알아 가고 친목을 다질 수 있는 자리입니다.

experience session

ICISTS의 강연에서 다루게 될 기술과 다양한 제품들을 만나볼 수 있는 자리입니다. VR, Wearable, IoT 등의 관련 기업과 이야기하고, 제품을 직접 체험할 수 있습니다. 또한 OC들이 준비한 게임과 여러 이벤트들이 음료 및 다과와 여러분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beer party

행사 넷째날 밤, 참가자와 연사, 조직위원회가 모두 어우러져 같이 게임을 하고, 술과 함께 공연을 즐기며 노는 파티입니다.

interactive session

참가자들은 상상력을 자극하는 대화 주제에 대해 이야기함으로써 서로의 아이디어를 공유하고, 상호작용합니다.

TEAM PROJECT

강연에서 얻은 지식을 활용하여 창의적인 산출물을 만듭니다. 팀별로 진행되며 행사 마지막에는 각자의 산출물을 평가하는 시간을 가지게 됩니다.

pre-conference banquet

컨퍼런스 하루 전인 7월 30일에 참가자와 조직위원회가 모여 저녁 식사를 같이 하고, 준비된 게임과 프로그램을 하면서 친해지는 시간을 가집니다.